닫기

글로벌이코노믹

29번 환자, 독거노인 도시락 배달 봉사…감염병 취약계층 '비상'

공유
0


29번 환자, 독거노인 도시락 배달 봉사…감염병 취약계층 '비상'

center
29번째로 확진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독거노인 대상 봉사활동 등을 했던 것으로 드러나 고령·저소득층 등 취약계층의 감염 우려가 커지고 있다.

29번 환자(82·한국인)는 해외여행을 다녀온 적이 없고 국내에서 확진된 코로나19 환자의 접촉자로도 잡히지 않았다가 확진됐다.

17일 방역당국과 지자체에 따르면 29번 환자는 서울 종로구 관내 복지시설을 통해 독거노인에게 도시락 배달봉사 활동을 해왔다.

거주지 근처 경로당도 즐겨 찾았다.

이에 따라 저소득층, 고령층 등 감염 취약계층과 접촉이 잦았을 것으로 전망이다.

노인은 일반 성인과 비교해 면역력이 떨어지는 데다 경로당 등에서 집단생활을 했을 경우 감염 위험이 더 커진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