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기아차, 4세대 쏘렌토 '내·외관 디자인 첫 공개'

공유
0


기아차, 4세대 쏘렌토 '내·외관 디자인 첫 공개'

center
4세대 신형 쏘렌토. 사진=기아차
기아자동차의 4세대 '쏘렌토'가 베일을 벗고 공식 데뷔 준비를 마쳤다.

기아차는 다음달 출시 예정인 완전히 새로워진 '4세대 쏘렌토'의 내·외관 디자인을 17일 최초로 공개했다.

신형 쏘렌토의 새로운 디자인 콘셉트는 '보더리스 제스처(Borderless Gesture, 경계를 넘는 시도로 완성된 디자인)'로 기존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디자인의 전형성을 완전히 벗어난 것이 특징이다.

이전 모델들이 보여준 쏘렌토만의 강인한 디자인 헤리티지와 SUV의 사용성을 성공적으로 계승하는 동시에 세단이 가진 세련되고 섬세한 이미지를 함께 담았다.

center
4세대 신형 쏘렌토. 사진=기아차

외관은 '정제된 강렬함'을 콘셉트로 구현됐으며 정제된 선과 면을 적용해 '혁신성'을 강조했다.

전면부의 '타이거 노즈 라디에이터 그릴'은 헤드램프와 하나로 연결된 과감한 디자인을 적용해 신형 쏘렌토의 강인하고 와이드한 인상을 완성했다.

측면부는 후드 끝부터 리어 램프까지 하나의 선으로 이어지는 '롱 후드 스타일'의 캐릭터 라인을 적용해 단단하면서도 풍만한 볼륨감을 선사한다.

후면부는 세로 조형과 와이드한 조형의 극명한 대비를 통해 강인하고 단단한 인상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center
4세대 신형 쏘렌토 실내. 사진=기아차

아울러 실내는 '기능적 감성'을 콘셉트로 기능과 감성이 조화를 이룬 공간으로 디자인됐다.

12.3인치 클러스터(계기반), 10.25인치 AVN(Audio, Video, Navigation) 등 대화면 디스플레이와 다이얼 방식의 전자식 변속기(SBW)는 세련된 디자인과 함께 직관성과 사용성을 향상시키는 방향으로 설계됐다.

또한 신비한 느낌의 조명으로 실내 공간을 꾸미는 '크리스탈 라인 무드 라이팅'을 적용해 세련된 감성을 제공하며, 촉각과 시각을 모두 사로잡는 고급 소재 및 가니시 입체 패턴으로 실내 감성 품질을 극대화했다.

center
4세대 신형 쏘렌토 실내. 사진=기아차

이 외에도 상하 방향을 독립적으로 조정할 수 있는 듀얼 에어 벤트는 기능적인 동시에 세로형 디자인 적용으로 안정적인 느낌을 제공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4세대 쏘렌토는 내·외관 디자인 혁신을 통해 그동안 중형 SUV에서 느낄 수 없던 새로운 경험과 고품격 감성을 구현했다"며 "강인하면서도 세련된 신형 쏘렌토의 디자인이 고객들을 사로잡는 최고의 매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현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hs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