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기생충’ 해외 매출 2000억 원 돌파…"북미 누적 4400만 달러 예상"

공유
0

‘기생충’ 해외 매출 2000억 원 돌파…"북미 누적 4400만 달러 예상"

center
봉준호 감독이 지난 9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돌비 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기생충'으로 받은 감독상, 국제영화상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기생충'은 각본상, 국제영화상, 감독상, 작품상 등 4개 부문을 석권했다. 사진=뉴시스
영화 ‘기생충’의 해외 매출이 2000억 원을 돌파했다.

15일(현지시간) 미국의 박스오피스 집계사이트 모조에 따르면 ‘기생충’은 전 세계적으로 1억7042만 달러(2016억 원)의 매출을 올렸다.

북미 누적 박스오피스는 3940만 달러, 북미지역을 제외한 다른 나라에서 거둔 매출은 1억3102만 달러다.

‘기생충’은 아카데미상 수상 효과가 티켓 판매로 이어지면서 역대 북미에서 개봉한 외국어 영화 가운데 흥행 5위로 올라섰다.

기존의 흥행 5위 작품은 2006년 ‘판의 미로-오필리아와 세 개의 열쇠’(3760만 달러)였지만 ‘기생충’이 이를 넘어선 것이다.

다만 ‘기생충’의 북미 박스오피스 순위(일간 기준)는 4위에서 9위로 떨어졌다. 밸런타인데이와 대통령의 날 연휴가 겹치며 대형작들이 극장가에 새로 선보였기 때문이다.

그러나 북미 배급사 네온이 14일부터 ‘기생충’ 상영관을 1060곳에서 2001곳으로 늘린 만큼 더욱 선전할 것으로 기대된다.

미국 연예매체 할리우드리포트는 “‘기생충’의 북미 누적 박스오피스가 4400만 달러에 근접하거나 넘어설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