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지역난방공사, 난방비·치료비 '사랑 나눔'으로 복지소외층 치유

공유
0

지역난방공사, 난방비·치료비 '사랑 나눔'으로 복지소외층 치유

전국민 모금 참여형 사회공헌활동 전개, 복지 사각지대에 '희망·나눔·녹색에너지' 공유

center
한국지역난방공사의 노인일자리 창출형 사업장인 '마망 베이커리 3호점' 개점식 모습. 사진=한국지역난방공사
한국지역난방공사는 복지 사각지대에 사랑을 나누는 국민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

14일 지역난방공사에 따르면, 사회공헌 3대 핵심가치로 희망, 나눔, 녹색에너지를 설정하고, 지역의 복지 사각지대를 보살피는 나눔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특히, 전 국민이 모금활동에 동참하는 국민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인 '사랑의 난방비', '사랑의 치료비' 사업은 지역난방공사를 대표하는 사회공헌사업이다.

지난 2006년부터 선보인 '사랑의 난방비'는 해마다 겨울철에 에너지 취약계층을 찾아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난방비를 지원하는 사회공헌사업이다. 지난해 역대 최대 규모인 350가구와 95개 복지시설에 총 4억 8000만원어치의 난방비를 제공했다. 국민참여 캠페인으로 모금된 약 2000만원도 '사랑의 난방비'로 추가 지원됐다.
'사랑의 치료비'는 가정학대 피해아동들의 정신 건강을 치유하기 위한 심리치료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1억 원을 지원한데 이어 국민참여 캠페인 모금액 약 2000만원 전액을 피해아동을 후원하는데 활용됐다.

이밖에 지역난방공사는 지역난방 열요금 지원을 강화해 에너지복지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에너지 취약계층의 난방 기본권을 보장하고 가계부담 해소를 위해 지역난방 공급지역에 거주하는 기초생활수급자와 임대아파트 거주자 등 20만 가구에 연간 약 71억 원의 에너지복지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강원도 정선 폐광촌 예미초등학교 학생들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원어민 방과후 영어교실, 방학 영어캠프, 영어말하기 대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경기도 성남 지역아동센터 등 총 30개 시설에 5000만원 상당의 공기청정기, 환기시스템, 미세먼지 마스크를 지원해 미세먼지에 취약한 아동에게 건강한 교육환경을 제공하는데 힘쓰고 있다.

노인일자리 창출형 사업장인 '마망 베이커리&카페 3호점'의 운영비도 지원해 어르신 일자리 창출을 돕고 있다.

지역난방공사는 이같은 국민참여형 사회공헌 모델 확산과 지역상생 사회공헌의 성과를 인정받아 지난해 11월 '2019 대한민국 봉사대상'에서 대상을 받았다.


오은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esta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