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안철수 신당' 명칭 쓸 수 없다…선관위 유권해석

공유
0


'안철수 신당' 명칭 쓸 수 없다…선관위 유권해석

center


안철수 전 의원이 추진하는 신당이 '안철수 신당'이라는 이름을 쓰지 못하게 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6일 전체회의를 열고 '안철수 신당'의 정당 명칭 사용 가능 여부를 논의한 결과, 이같이 결정했다.

안 전 의원 측 창당 추진기획단은 신당 명칭을 가칭 '안철수 신당'으로 정하고 선관위에 명칭 사용이 가능한지에 대한 유권해석을 요청했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