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외국인들이 떠올리는 한국인 1위 문재인, 2위 BTS

공유
2

외국인들이 떠올리는 한국인 1위 문재인, 2위 BTS

center
외국인들이 떠올리는 우리나라에 대한 이미지는 '케이팝'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대표적으로 떠오르는 한국인은 문재인 대통령과 방탄소년단(BTS)이었다.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은 4일 우리나라를 포함한 16개국 8000명을 대상으로 지난해 7∼8월 실시한 온라인 설문인 '2019년도 대한민국 국가이미지 조사'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외국인의 경우 76.7%, 우리나라 국민의 경우 64.8%가 우리나라의 전반적 이미지를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긍정적 이미지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 대중음악(케이팝), 영화, 문학 등 대중문화가 38.2%로 경제 수준 14.6%, 문화유산 14%, 한국제품과 브랜드 11.6%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부정적인 이미지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 북핵 문제 27.8%, 정치 상황 18.2%, 국제적 위상 14.5% 등을 꼽았다.

러시아, 동남아시아(태국·인도네시아), 중남미(브라질·멕시코), 인도,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등에서는 긍정 평가가 85% 이상을 차지했다.

일본의 경우 부정 평가 비율이 53.2%를 차지, 전년 조사 때의 43.4%보다 높아졌다.

외국인이 우리나라를 가장 많이 접할 수 있는 분야에 대한 질문에서는 케이팝, 영화, 드라마 등 대중문화가 37.8%로 역시 가장 많았고 경제(16.8%), 안보(13.9%), 문화유산(10.5%) 등이 뒤를 이었다.

외국인들은 우리나라의 대표 이미지로 케이팝과 가수(12.5%)를 가장 많이 떠올렸다.

다음으로 한식·식품(8.5%), 문화·문화유산(6.5%)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또 '한국' 하면 떠오르는 인물로는 정치인 문재인(7.9%)을 가장 많이 꼽았고 BTS(5.5%), 배우 이민호(4.3%), 배우 송혜교(4.1%), 가수 싸이(3.6%) 등을 들었다.

BTS의 경우 전년 조사에서 5위에서 이번에 2위로 올라서 싸이와 자리를 바꿨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