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롯데면세점 봉사단, 인천 지역 양육미혼모 가정 주거환경 개선 활동 전개

공유
0

롯데면세점 봉사단, 인천 지역 양육미혼모 가정 주거환경 개선 활동 전개

‘함께하는 한숲’과 함께 미혼모 10명 가정이외에 음식점 경영환경 개선, 다문화가정 취업 지원 등 인천서 ‘지역 상생 강화’

center
롯데면세점 봉사단은 29일 오전 인천 지역 양육미혼모 가정을 방문해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참가 봉사단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대표 이갑)은 29일 오전 인천 지역 양육미혼모 가정을 방문해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롯데면세점 임직원 봉사단은 소외계층의 교육문화 사업과 환경 개선사업을 진행하는 사단법인 ‘함께하는 한숲’과 함께 인천에 거주하는 미혼모 가정을 방문해 청소, 도배, 장판 교체 등을 했다.

또 자녀들이 보다 쾌적한 학습 환경 속에서 공부할 수 있도록 공부방에 가구와 수납비품을 설치하고, 난방용품과 생필품 및 서적 등을 전달하였다. 롯데면세점은 앞으로 인천 지역 양육미혼모 가정 9곳을 대상으로 봉사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롯데면세점은 이번 봉사활동 외에도 인천 지역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최근 인천 지역의 7개 음식점을 대상으로 새 메뉴판을 전달하며 인천에서의 ‘낙향미식’ 프로젝트를 마무리했다.

롯데면세점의 대표 사회공헌 사업이자 지역 식도락 관광 활성화 프로젝트인 ‘낙향미식’은 ‘즐거움을 누리는 아름다운 음식’이란 뜻으로 음식점의 외국어 메뉴판 제작과 외식 경영 관련 컨설팅을 진행해주는 관광 편의 개선사업이다. 롯데면세점은 SNS 채널과 홈페이지를 활용해 음식점들의 홍보를 이어가는 등 사후 관리에도 나설 계획이다.

이상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은 “이번 주거환경 개선사업이 미혼모 가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롯데면세점은 앞으로도 인천지역사회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이어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롯데면세점은 이밖에 △다문화 가정 대상 관광통역안내사 교육 지원 △다문화 가정 아동·청소년과 함께하는 국내 역사기행 프로그램 ‘같이여행’ △인천 보라매 아동센터에 학용품 세트 후원 등 인천 지역 현안과 직결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정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wjddud@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