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블랙핑크, '도쿄 걸즈 컬렉션' 메인아티스트 벌써 4번째 출연…인기 폭발 재확인

공유
0

블랙핑크, '도쿄 걸즈 컬렉션' 메인아티스트 벌써 4번째 출연…인기 폭발 재확인

2월 29일 도쿄 마이나비 TGC 2020 S/S에서 메인 아티스트로 공연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그룹 '블랙핑크'가 일본에서 거듭 인기를 확인하고 있다.16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다음달 29일 일본 국립 요요기 경기장 제1체육관에서 열리는 '제30회 마이나비 도쿄 걸즈 컬렉션 2020 스프링/서머'의 메인 아티스트로 무대를 장식한다.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가 일본에서 식을 줄 모르는 인기를 거듭 확인하고 있다.

16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다음달 29일 일본 국립 요요기 경기장 제1체육관에서 열리는 '제30회 마이나비 도쿄 걸즈 컬렉션 2020 스프링/서머'(마이나비 TGC 2020 S/S)에서 메인 아티스트로 무대를 장식한다.
30회 째를 맞는 마이나비 TGC 2020 S/S는 일본을 대표하는 패션 축제다. 블랙핑크는 지난 2017년 일본 데뷔 당시부터 지금까지 이 무대에 4번째 오른다.

YG는 "일본 내 폭발적인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블랙핑크의 현지 입지를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는 대목"이라고 말했다. 블랙핑크 멤버들은 "이번으로 4번째 TGC 출연이 결정돼 저희들도 정말 기쁘다. 여러분들과 만날 수 있다는 생각에 벌써부터 기대가 된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블랙핑크는 지난해 4대륙 23개 도시 32회 공연에 이르는 첫 월드투어를 성료했다. 현재는 일본 3대 돔투어를 통해 열도 팬들을 만나고 있다. 지난해 12월4일 도쿄돔에서 5만5000명, 지난 1월 4~5일 쿄세라돔에서 총 10만여명의 관객을 끌어모았다. 2월22일 후쿠오카 야후오쿠!돔에서 이번 돔 투어 피날레를 장식한다.


이재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k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