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G-쉽스토리]대우조선해양, 초대형 LPG운반선 수주…연료절감 기술 적용

공유
0

[G-쉽스토리]대우조선해양, 초대형 LPG운반선 수주…연료절감 기술 적용

center
선박 건조 중인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 사진=뉴시스
대우조선해양이 초대형 LPG운반선(VLGC) 두 척을 수주하며 내년도 사업 전망에 청신호가 켜졌다.

대우조선해양은 17일 버뮤다에 본사를 둔 아반스가스(Avance Gas) 선사로부터 9만1000㎥ 급 VLGC 2척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대우조선이 수주한 선박은 옥포조선소에서 건조돼 오는 2022년 1분기까지 선주 측에 인도될 예정이다. 선주 측 요청으로 자세한 건조계약 금액은 공개되지 않았다.

이번 LPG운반선에는 대우조선의 연로절감 기술인 LPG 이중연료 추진 장치가 적용할 예정으로 에너지 경제성을 높였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대우조선 관계자는 “이번 수주로 LNG운반선 뿐 아니라 LPG운반선 분야에서도 선주에게 기술력을 인정받았다”며 “옵션 계약이 포함돼 있어 향후 추가 수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대우조선은 현재 LNG운반선 10척, 초대형원유운반선 10척, 초대형컨테이너선 5척, 초대형LPG운반선 2척, 잠수함 5척(창정비 1척 포함), 해양플랜트 1기 등 총 33척, 1기를 수주했다.

총 수주액은 약 61억1000만 달러(약 7조1000억 원)로 올해 목표 83억7000만 달러(약 9조7400억 원)의 약 73%를 달성했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