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24] 인도네시아 국영 철강기업, 환경오염으로 지역사회와 갈등

공유
1

[글로벌-Biz24] 인도네시아 국영 철강기업, 환경오염으로 지역사회와 갈등

크라카타우스틸 석탄분진에 찔레곤 주민 반발

left
크라카타우스틸 회사 로고
인도네시아 국영 철강기업이 환경오염 문제로 지역주민과 갈등을 보이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크라타카우스틸(KS)이 자리잡은 인도네시아 자바섬 반텐주(州) 도시 찔레곤 주민들이 KS에서 나온 것으로 보이는 석탄분진에 크게 반발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곳 주민들은 석탄 분진이 섞인 ‘검은 비’가 내리고 집과 자동차에 분진 먼지가 수북이 쌓여 숨쉬기가 불편하다고 항의하고 있다.

분진 출처가 어디인지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지만 대다수 찔레곤 주민들은 분진이 KS에서 나오는 것으로 믿고 있다고 통신은 덧붙였다.

이에 대해 KS는 석탄분진과의 연계성을 강력하게 부인하는 모습이다.

유수프 마르하반 KS 이사는 “석탄을 사용하고 있지만 배출물을 엄격하게 관리하고 있다”라면서 “제철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석탄 재를 대기에 유출시키지 않기 때문에 ‘검은 비’ 파동이 있을 수 없다”고 해명했다.


김민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gentlemin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