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스타항공, '지하철 자유이용권' 개발 참여… 관광 편의성 높인다

공유
0

이스타항공, '지하철 자유이용권' 개발 참여… 관광 편의성 높인다

center
28일 서울시 성동구 서울교통공사 본사에서 '지하철 자유이용권' 사업 관련 업무 협약 체결 후 최종구 이스타항공 사장(왼쪽 세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이스타항공
저비용항공사(LCC)이스타항공이 인바운드 관광객의 관광편의를 위해 새 상품 개발에 나선다.

이스타항공은 28일 서울교통공사 본사 스마트안전상황실에서 서울시 지하철과 관광지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지하철 자유이용권' 개발·시스템 구축을 위한 관계 기관들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최종구 이스타항공 사장, 김태호 서울교통공사 사장, 이재성 서울관광재단 대표이사, 송재찬 서울교통카드 대표이사 등 각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각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인바운드 관광객 유치와 편의 증대를 위해 서울 지하철 이용과 주요 관광지 입장을 자유롭게 할 수 있는 자유 이용권 상품을 개발하고 이를 운영할 수 있는 시스템 구축과 상품판매 등에 공동 참여한다.

'지하철 자유이용권'은 외국인이 가장 많이 찾는 관광 명소가 많이 있는 지하철 1~9호선 구간을 유효 기간동안 무제한으로 사용할 수 있는 교통·관광 패스다.

이스타항공은 시스템 개발에 참여해 항공권과 연계한 판매·다양한 공동 프로모션을 통한 홍보에 참여한다. 아울러 이스타항공 기내에서도 구매할 수 있도록 해 구매 접근성을 높일 예정이다.

최종구 이스타항공 사장은 "새로운 상품개발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라며 "서울시 지하철과 관광지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패스 상품이 국내 항공과 관광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상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65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