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MS-현대중공업,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공유
0

MS-현대중공업,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center
김태환 현대중공업 최고 디지털 책임자(CDO) 전무(왼쪽)와 이지은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엔터프라이즈 글로벌 사업본부 부사장이 협약식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마이크로소프트)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와 현대중공업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를 위한 협력에 나선다.

양사는 28일 전략적 파트너십 양해각서(MOU)를 교환하고 현대중공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해 제품과 서비스 혁신, 비즈니스 운영 효율 등의 전방위적인 협업을 하기로 했다.

현대중공업 본사에서 진행된 MOU 조인식에는 김태환 현대중공업 최고 디지털 책임자 경영자(CDO) 전무, 서정훈 상무와 이지은 한국MS 엔터프라이즈 글로벌 사업본부 부사장, 김원태 상무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업무 협약서를 교환했다.

이번 협력으로 양사는 ▲인프라 최적화 및 비용 절감 ▲서비스 및 제품 혁신 ▲일하는 방식 혁신을 함께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중공업은 한국MS의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Azure)', 업무 협업 플랫폼 ‘마이크로소프트 365(M365)’ 등 AI를 기반으로 하는 최신 IT 기술을 바탕으로 비즈니스 고도화를 도모하고 성장 동력을 강화해 제조업계의 차별화된 서비스에 나서는 방안을 검토하게 된다.

향후 양사는 클라우드 기반 인프라 현대화를 검토해 비용 절감 및 비즈니스 연속성 확보를 마련하고 스마트 제조 기술과 인공지능(AI), 디지털 트윈, 빅데이터 분석과 같은 기술로 협력할 예정이다.

김태환 현대중공업 최고 디지털 책임자(CDO) 전무는 “현대중공업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미래 전략으로 삼고, 전 사업 영역에 걸쳐 디지털 역량 강화와 성장 기회 발굴에 속도를 높이고 있다”며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협력은 이러한 노력의 연장선으로, 양사의 핵심역량을 결합해 새로운 고객 가치를 창출하고 스마트 제조 환경을 구축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지은 한국MS 엔터프라이즈 글로벌 사업본부 부사장은 “마이크로소프트의 최고 수준 기술과 글로벌 경험을 바탕으로 현대중공업과 긴밀히 협력해 제조업계의 성공적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사례를 함께 만들어가겠다”며 “클라우드와 AI를 기반으로 고객들에게 혁신적이고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재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emin@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