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미술관으로 변신한 SK텔레콤 휴대폰 매장 '눈길'

공유
0


미술관으로 변신한 SK텔레콤 휴대폰 매장 '눈길'

center
SK텔레콤은 Tworld 인천지점을 신진 청년 작가의 작품을 전시하는 ‘청년갤러리’로 새롭게 단장했다고 17일 밝혔다.

휴대폰 업무를 보는 Tworld 지점이 미술 작품을 감상하는 갤러리로 바뀐다.

SK텔레콤은 인천 구월동 Tworld 인천지점을 청년 작가의 작품을 전시하는 ‘청년갤러리’로 새롭게 단장했다고 17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청년갤러리에 신진 청년 작가들의 작품을 전시하기 위해 문화 예술 사회적 기업 '위누'와 손잡았다. 위누는 작가와 대중이 쉽게 소통할 수 있는 문화예술 소셜 플랫폼을 운영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지금까지 1000여명의 신진 작가의 작품을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과 전시를 통해 대중에게 소개했다.

‘청년갤러리’에 작품을 전시하는 첫 번째 주인공은 ‘유지희’ 미술가다. SK텔레콤 측은 “현대적인 공간 속에서 자연의 이미지를 더해 새로운 시작과 생명을 표현하는 유 작가의 작품 세계가 새롭게 탄생하는 ‘청년갤러리’의 이미지와 부합해 1호 작가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유 작가의 작품은 17일부터 6월 말까지 Tworld 인천지점을 찾는 고객들에게 공개된다.

center
SK텔레콤은 17일 Tworld 인천지점을 '청년갤러리'로 새롭게 단장하고 유지희 작가와 지역 어린이들이 함께하는 개관 행사를 개최했다


SK텔레콤은 다음달 중 Tworld 부산·전주지점에 ‘청년갤러리’를 추가로 오픈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청년갤러리’를 통해 작가를 꿈꾸는 유소년 대상 체험 행사를 주기로 할 방침이다.

SK텔레콤 이기윤 고객가치혁신실장은 “SK텔레콤의 유통망 자산을 개방해 고객 가치는 물론 사회적 가치를 함께 창출한다는 것에 큰 자부심을 느낀다”면서 청년갤러리는 문화∙예술에 대한 대중의 접근성을 높이고 신진 청년작가들에게 자신의 역량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해 기존에 없던 새로운 가치를 실현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최지웅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wa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