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정용진 부회장, 이마트 주식 14만주 추가 매입

공유
0


정용진 부회장, 이마트 주식 14만주 추가 매입

center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이마트 주식 14만 주를 추가로 매입했다. 사진=신세계그룹 제공

신세계그룹은 정용진 신세계그룹부회장이 지난달 27일부터 지난 4일까지 장내 매수를 통해 이마트 주식 14만 주를 추가로 매입했다고 밝혔다. 매매가액은 약 241억 원이다.
이번 매입으로 정 부회장이 보유한 이마트 주식 수는 247만399 주에서 288만399 주로 늘어났다. 정 부회장의 이마트 지분율은 9.83%에서 10.33%로 0.5%포인트 높아졌다. 정 부회장을 제외한 이마트 주요 주주로는 이명희 회장(18.22%), 국민연금공단(10.10%) 등이 있다.

이마트 관계자는 “이번 주식 매입은 최근 이마트 주가 하락에 따른 대주주의 책임 경영 차원에서 이뤄진 것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김형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yu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