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싱가포르 온라인 쇼핑몰 큐텐(Qoo10), 동남아 확장 추진

공유
2

[글로벌-Biz 24] 싱가포르 온라인 쇼핑몰 큐텐(Qoo10), 동남아 확장 추진

G마켓 창업자 구영배 사장이 창업…블록체인기술 도입해 마켓플레이스 '큐브' 시작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G마켓 창업자 구영배 사장이 지난 2010년 싱가포르에서 설립한 큐텐(Qoo10)은 알리바바와 아마존, 텐센트와 같은 거대 경쟁업체들을 물리치고 현재 싱가포르 최대 전자 상거래 업체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구 사장은 자금력이 풍부한 라이벌들과의 경쟁을 위해 전자상거래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시켜 효율성을 극대화 하는 대담한 계획을 세웠다. 이를 바탕으로 동남아 시장으로 사업을 확장한다는 구상이다.

구 사장은 지난 1월 큐텐 온라인 쇼핑몰에 블록체인 기술을 바탕으로 한 비트코인을 사용할 수 있는 마켓플레이스 '큐브(Quube)'를 개설했다.

구 사장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하면 전자상거래 사업을 운영하는 데 비용을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 판매자들에게서 받아온 전자상거래 사이트 사용료를 없애 더 많은 판매자들을 유치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현금거래가 많은 지역에서 새로운 구매자들을 끌어올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지불시스템도 만들고 있다고 밝혔다.
시장반응은 지금까지 긍정적이다. 그동안 5000명이 넘는 판매업체들이 큐브에 230만 개의 제품을 등록했다.

블록체인 기술을 전자상거래에 도입한 게 큐텐이 처음은 아니다.

혁신을 비슷비슷하게 운영해 온 전자상거래 업체들 사이에서 패러다임을 바꾸고 경기장이 기울지 않은 공평한 경쟁 상황을 만들려는 노력이라는 게 구 사장의 설명이다.

구 사장은 오랫동안 전자상거래 개척자였다. 지난 2000년 G마켓이라는 웹스토어를 한국에서 시작했다.

구 사장은 G마켓을 크게 성공시켜 2006년 국내 전자상거래 업체로는 처음으로 나스닥에 상장시켰고 2009년 인터파크에 12억 달러에 팔았다.

구 사장은 눈을 아시아시장으로 돌려 2010년 싱가포르에 큐텐을 설립했다.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큐텐의 싱가포르 온라인 쇼핑시장 점유율은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새 4배나 증가해 38.2%를 기록하고 있다.


김환용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khy031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