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T 'IT서포터즈', 정보취약계층에 IT 나눔활동

공유
0

KT 'IT서포터즈', 정보취약계층에 IT 나눔활동

28일 대전KT인재개발원에서 ‘2019년 KT 그룹IT서포터즈 발대식’ 개최

center
KT가 정보취약계층에 IT 지식나눔 실천하는 2019년 KT그룹 IT서포터즈 발대식을 열었다. (사진=KT)
[글로벌이코노믹 이수연 기자] KT가 지난 28일 대전KT인재개발원에서 열 두번째 ‘2019년 KT 그룹IT 서포터즈 발대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ICT 지식을 나눠 정보격차를 해소하고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IT 서포터즈는 전·현직 KT 직원 72명과 KT 그룹사 직원 34명 등 총 106명이 전국에서 활동한다. 이들은 IT전문가 양성 교육을 수료한 뒤 직접 ICT 지식 나눔을 통한 정보격차 해소 활동을 진행한다.
올해는 민·관 협력모델 발굴과 유관기관과의 공조를 기반으로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을 위한 ICT강사양성, 치매 예방 교육 등 ICT 교육을 통한 사회 문제 해소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KT 는 노노케어(老老케어) 강사 양성, 치매예방 지도사 양성, 장애인 맞춤형 자격증 취득 교육 등 다양한 일자리 창출을 위한 프로젝트를 노인인력개발원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해 진행하고 있다. 또 지난해 11월 교육부가 인증한 교육기부 우수기관으로서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 갈 미래인재 양성을 목표로 학생들에게 소프트웨어 코딩 교육을 집중적으로 시행한다.

이선주 KT 홍보실 지속가능경영단장·상무는 “KT는 그룹 차원에서 IT 업(業)의 특성을 살린 ‘IT서포터즈’ 활동을 12년간 지속해오고 있다”며 “국민기업으로서 더욱 다양한 분야에서의 활발한 IT 지식나눔 활동을 통해 일자리 창출, 치매예방 등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수연 기자 swoon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