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P 평가단 다음달 방한, 신용등급 연례협의

공유
0

S&P 평가단 다음달 방한, 신용등급 연례협의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이정선 기자] 기획재정부는 28일 국제신용평가회사인 스탠다드앤드푸어스(S&P) 평가단이 다음달 1~3일 우리나라를 방문, 연례협의를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평가단은 최근 경제 동향과 경제 정책 방향 등과 함께 중·장기 재정 건전성, 공공기관 부채 관리 등 재정·공공 부문, 가계부채, 금융시스템 안정성 등 금융 부문, 지정학적 리스크 진전 등 통일·안보 부문 등을 주요 관심 사항으로 연례협의를 할 계획이다.
이들은 기재부를 비롯해 금융위원회, 한국은행, 한국개발연구원(KDI), 국방부, 통일부 등을 방문할 예정이다.

다음달 3일에는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과 만나 우리 경제 동향과 향후 경제 정책 방향에 대한 설명을 듣기로 했다.

우리나라 신용등급에 대한 S&P의 평가는 2016년 8월 8일의 AA이며 전망은 '안정적'이었다. AA는 S&P에서 세 번째로 높은 등급으로 우리나라는 지난해까지 2년간 이를 유지해왔다.


이정선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