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조회 안되는 의료비 15∼17일 의료비 신고센터에 신고해야...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 8시 스타트

공유
0

조회 안되는 의료비 15∼17일 의료비 신고센터에 신고해야...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 8시 스타트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근로자들은 국세청 홈택스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를 15일 오전 8시부터 시작된다.

직장인은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에서 국세청에 자동 집계된 소득과 세액공제 증명자료를 조회할 수 있다.

간소화 서비스는 공인증서로 로그인하면 되고, 국세청에 집계되지 않은 자료는 직접 회사에 제출해야 한다.

올부터 연봉 7000만 원 이하 근로자는 지난해 7월 이후 신용카드로 쓴 도서· 공연비 총액의 30%만큼을 소득공제 받을 수 있다.

간소화 서비스에서 조회 안되는 의료비가 있다면 15∼17일 의료비 신고센터에 신고하면 된다.

오는 18일부터는 추가 증명자료를 전산으로 제출하고 예상 세액도 계산할 수 있는 '편리한 연말정산 서비스'도 제공한다.


온기동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