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롯데케미칼, 해외인력교류 프로그램 실시

공유
0

롯데케미칼, 해외인력교류 프로그램 실시

해외 우수직원들이 도자기 만들기 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케미칼.이미지 확대보기
해외 우수직원들이 도자기 만들기 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케미칼.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롯데케미칼은 국내외 직원 15명이 하반기 해외인력교류 프로그램을 실시했다고 18일 밝혔다.

롯데케미칼은 각 공장의 우수 기술 공유와 상호이해 증대를 목적으로 지난 2012년부터 해외인력 교류프로그램을 추진해왔다.

올해 하반기에 국내 직원 8명이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 타이탄 공장에서, 해외 직원 7명은 잠실 본사와 대산 및 울산공장에서 교환근무를 실시했다.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파키스탄 및 중국 직원들은 약 2~8주 관련 부서 및 국내 공장에서 공정 운영 노하우와 전문적인 기술을 익혔다. 한국의 전통 명소를 국내 직원들과 함께 방문하고 전통문화를 체험하는 시간도 가졌다.

대산공장에서 교환근무를 실시하는 타이탄 말레이시아 누룰 아말 빈 오트만(Nurul Amal bin Othman)직원은 “직원들의 따뜻한 마음과 배려로 즐거운 한국 생활과 국내 공장의 우수한 운영능력도 배울 수 있는 뜻깊은 경험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롯데케미칼은 해외 지역전문가 파견 및 교환 근무제도, 우수 직원의 국내외 학위 취득 지원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임직원들의 역량 강화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우수 인재 확보를 위해 신입사원 교육을 강화, 잠실 본사와 국내 공장, 해외 사업장을 교대로 방문하며 체계적인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