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미하원, 푸드스탬프 수급조건 강화 보류 농업법안 압도적 찬성으로 통과

공유
0

미하원, 푸드스탬프 수급조건 강화 보류 농업법안 압도적 찬성으로 통과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글로벌이코노믹 김경수 편집위원] 미 하원은 12일(현지시간) 총 8,670억 달러 규모의 식량 및 농업계획을 담은 농업법안을 369 대 47이란 압도적 찬성으로 통과시켰다. 이 법안은 상원에서는 11일 통과됐으며, 트럼프 대통령의 서명을 거쳐 확정될 것으로 보인다.

공화·민주 양당은 수개월에 걸쳐 이 법안을 심의해 왔지만, 공화당과 트럼프 대통령이 주장하는 저소득층 식료품구입 보조금(푸드 스탬프)의 수급조건 강화 보류 등 민주당에 의해 일정한 양보를 강요당해 왔다.
스티븐 퍼듀 미 농무장관은 푸드 스탬프 수급조건개선과 산림관리에 관해 기회를 놓쳤지만 여러 도움이 되는 내용을 담고 있다고 환영했다.

미·중 무역마찰로 타격을 받고 있는 농가전용지원 등이 포함되어 있는 이 법안은 대체로 초당파의 지지를 얻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경수 편집위원 ggs077@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