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제천 화재, 사망자 16명 확인… 文 대통령 “인명피해 최소화” 지시

공유
1

제천 화재, 사망자 16명 확인… 文 대통령 “인명피해 최소화” 지시

center
21일 제천 한 스포츠센터에서 발생한 화재로 16명이 사망자가 발생했다. 사진=뉴시스
[글로벌이코노믹 김진환 기자] 충북 제천시 하소동 스포츠센터 화재 사망자가 16명으로 확인됐다. 현재 소방당국은 추가 사망자 수색에 나선 상태다.

21일 오후 3시50분께 한 스포츠센터 화재로 현재 총 16명이 사망한 것으로 공식 집계됐다. 신원이 확인된 50대 여성 1명 외 2층 여탕에서 갖혀있던 15명의 사망이 공식 확인됐다. 이외에도 10여명이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1층에서 공사 중 발생한 화재로 8층 스포츠센터 건물이 순식간에 화재에 휩싸였다.

이날 불은 전기 공사를 하던 1층 주차장에서 시작돼 순식간에 8층 건물 전체를 뒤덮었다.
이 건물은 목욕탕과 헬스클럽 레스토랑 등이 들어서 있다. 화재가 순식간에 번져 미쳐 이용객들이 대피하지 못해 피해가 컸다.

화재 발생 후 소방대원 175명과 헬기가 투입돼 구조에 나섰지만 불이 번지는 속도가 너무 빠르고 화재로 인한 연기가 건물을 휩싸서 쉽게 구조에 나서지 못했다.

화재 현장에는 김부겸 행정안전부장관이 헬기로 직접 방문 현장을 지휘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도 이날 화재와 관련해 김 장관에게 인명피해 최소화를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제천에서 발생한 대형화재로 인해 다수의 인명피해가 발생한 데 대해 매우 안타깝다”며 “신속한 화재진압과 구조를 통해 인명피해가 최소화되도록 만전을 기해주기 바라며 가족에게도 신속한 연락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구조 외에도 화재진압에 나선 소방관의 안전에도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김진환 기자 gbat@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