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K에너지, 3600여개 '주유소' 국민과 공유… 공유인프라 박차

공유
0

SK에너지, 3600여개 '주유소' 국민과 공유… 공유인프라 박차

center
SK에너지 주유소 상상 프로젝트 포스터. 사진=SK이노베이션.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SK이노베이션이 석유사업 자회사인 SK에너지의 배타적 핵심 자산 ‘주유소’를 전 국민과 공유한다.

SK이노베이션은 자회사인 SK에너지가 보유한 전국의 주유소를 공유 인프라로 제공한다고 21일 밝혔다. 공유 인프라로 제공되는 주유소는 3600여개에 달한다. SK주유소가 가진 주유기와 세차장, 유휴부지 등 눈에 보이는 유형 자산과 사업구조, 마케팅 역량 등 무형 자산이 모두 공유 대상이다.

SK이노베이션은 이를 위해 SK에너지 주유소의 모든 유·무형 자산을 활용해 직접적인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할 예정이다. 최종적으로 8개의 사업모델이 선정되고, 이후 주유소를 운영하는 SK에너지가 사업모델 선정자들에게 실질적인 공동 사업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SK이노베이션은 또한 주유소를 공유해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 내기 위한 ‘주유소 상상 프로젝트’ 행사를 21일부터 시작한다.

SK이노베이션은 주유소 인프라를 개인, 기업, 등 외부와 공유해 새로운 경제적·사회적 가치를 만들어 낼 수 있는 아이디어를 공모할 예정이다. 좋은 아이디어를 낸 대학생들은 공채 입사지원을 할 경우 서류전형에서 가산점을 주기로 했다.

김준 SK이노베이션 사장은 “기업이 가진 인프라를 공유하는 것은 그 자체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이 될 수도 있다”며 “공유 인프라를 점진적으로 확대해 SK그룹이 지향하는 ‘개방형 생태계’ 구축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SK에너지의 ‘주유소 상상 프로젝트’는 21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진행된다. 이후 심사를 거쳐 비즈니스 모델과 아이디어 부문 각 8팀, 총 16팀과 한 줄 아이디어 부문 12명을 선정해 시상할 계획이다. 이와 별도로 한 줄 아이디어 응모자 중 매일 60명씩 추첨해 약 2000여명에게 경품을 지급한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