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태광 일주학술문화재단-푸르메재단, 장애가족 교육 지원 '맞손'

공유
0

태광 일주학술문화재단-푸르메재단, 장애가족 교육 지원 '맞손'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태광그룹 일주학술문화재단 허승조 이사장(좌)과 푸르메재단 강지원 이사장(우)이 11일 '2018 장애가족 교육지원 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태광.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태광그룹 일주학술문화재단이 푸르메재단과 장애가족 교육 지원에 나선다.

태광그룹 일주학술문화재단이 11일 푸르메재단과 ‘2018 장애가족 교육지원사업’을 위해 협약식을 가졌다. 행사에는 일주재단 허승조 이사장과 푸르메재단 강지원 이사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일주재단은 이번 사업을 통해 장애가족 내 비장애자녀와 형제∙자매에 대한 교육비를 지원한다. 이 재단은 전국 장애인 부모의 만 13세 미만 자녀와 장애어린이를 형제∙자매로 둔 만 18세 미만 중고등학생을 각각 50명씩 총 100명을 선정, 내년부터 향후 5년간 1인당 200만원의 교육비를 제공한다.

또한 내년 하반기에는 산악인 엄홍길과 떠나는 비전캠프가 진행된다. 일주재단은 캠프를 통해 어린이∙청소년들이 폭넓은 성장 경험을 갖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청은 사회복지기관과 의료기관, 지방행정기관 등 사례관리가 가능한 기관의 담당자를 통해 가능하다. 신청에 필요한 서류 및 각종 서식은 푸르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일주재단은 세상에 따뜻한 빛을 비추는 태광그룹 나눔 정신에 발맞춰 2012년부터 그룹홈 아동 성장멘토링 교육지원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이 재단은 향후 5년간 장애가족 교육지원사업을 지속해 복지 사각지대를 발굴, 지원하는 공익재단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해나갈 계획이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