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멜론뮤직어워드' 엑소 '아티스트상' 방탄소년단 '올해의 앨범상' 트와이스 '베스트송' 수상

공유
1

'멜론뮤직어워드' 엑소 '아티스트상' 방탄소년단 '올해의 앨범상' 트와이스 '베스트송' 수상

center
방탄소년단이 19일 고척돔에서 개최된 '2016 멜론 뮤직어워드'에서 대상 중 하나인 '올해의 앨범상'을 수상했다./사진=트위터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멜론뮤직어워드'(MMA)에서 엑소(EXO)와 방탄소년단(BTS), 트와이스가 나란히 대상을 수상했다.

19일 오후 7시 30분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2016 제8회 멜론뮤직어워드'가 개최됐다.

이날 엑소는 대상 중에 '아티스트상'을 수상했다. 아티스트상 후보인 '톱10'에는 엑소, 트와이스, 방탄소년단, 여자친구, 지코 등이 명단을 올렸다. 이날 엑소는 5관왕에 올라 모두의 부러움을 샀다.
대상을 수상한 엑소 리더 수호는 "오늘 상은 정말 뜻 깊다. 이수만 선생님과 SM엔터테인먼트 식구들 고맙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엑소엘 팬 분들과 10년, 20년 평생 무대에 서는 아티스트가 되고 싶다.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방탄소년단은 '화양연화 영 포에버'로 대상 중 하나인 '올해의 앨범상'을 받았다. 리더 랩 몬스터는 "아미 감사합니다"라고 큰소리로 외쳤다. 방탄소년단은 "우리가 받은 상 중 가장 큰 최고의 상"이라며 "우리를 낳아주고, 만들어주고, 응원해준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트와이스는 이날 ' 올해의 베스트송' 상을 수상했다. 트와이스는 "데뷔한 지 이제 막 1년이 지났다. 데뷔 초만 해도 그때만 해도 이렇게 큰 자리에 오를 수 있을 거라고 생각 못했다"며 감격의 눈물을 흘렸다

한편, 올해로 8회째를 맞는 '카카오와 함께 하는 2016 멜론뮤직어워드'는 멜론 이용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 해 동안 활동한 아티스트와 발매된 곡과 앨범 중 최고 기록을 갖는 뮤지션을 수상하는 자리다.

이날 공연 실황은 19일 오후 7시부터 멜론 앱과 멜론 웹사이트, 멜론 아지톡 앱 및 MBC뮤직, MBC에브리원, 다음, 카카오TV, 1theK 유튜브 채널과 중국 QQ Music, 일본 MUSIC ON! TV 등을 통해 전 세계로 생중계됐다.
김성은 기자 jad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