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경규, 예능계 대부서 PD로 대변신…반려견 담은 '뿌꾸 극장' 7일 첫방송

공유
0

이경규, 예능계 대부서 PD로 대변신…반려견 담은 '뿌꾸 극장' 7일 첫방송

center
이경규가 PD로 변신을 꾀한 MBC에브리원 '이경규가 간다'가 7일 첫 방송된다./사진=MBC 에브리원 제공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갓경규'로 불리는 예능계의 대부 이경규(56)가 PD로 첫발을 내디뎠다.

이경규는 MBC에브리원의 새 예능프로그램 'PD 이경규가 간다'에서 프로그램 기획자이자 PD로 변신해 직접 기획, 연출, 출연까지 도맡아 1인 3역을 감당한다.
7일 서울 여의도 IFC몰 CGV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이경규는 "영화 제작발표회보다 더 긴장된다"며 "PD가 돼 보니까 역지사지로 PD의 마음을 헤아리게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나이가 들다보니 출연보다는 연출에 대한 욕망이 꿈틀거려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촬영에 임하고 있다"고 전했다.

가수 김종민, 개그맨 정범균, 배우 한철우, 아나운서 김주희, 작사가 유재환이 고정 출연진으로 등장한다.

MBC에브리원 'PD 이경규가 간다'는 7일 밤 8시 30분에 첫 방송을 탄다. 첫 회에서는 이경규의 애견 뿌꾸가 등장하는 '뿌꾸 극장'을 통해 벌에 쏘이기까지 한 파란만장한 제작 과정을 보여줄 예정이다.
김성은 기자 jad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