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제동, 사드 반대 후폭풍? '미운 우리 새끼' 하차…'외압 아닌 바쁜 스케줄 때문"

공유
0

김제동, 사드 반대 후폭풍? '미운 우리 새끼' 하차…'외압 아닌 바쁜 스케줄 때문"

center
방송인 김제동씨가 바쁜 스케줄을 이유로 SBS 금요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 하차한다/사진=SBS 화면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방송인 김제동(42)이 SBS 예능 프로그램 '다시 쓰는 육아일기-미운 우리 새끼' 에서 하차한다.

김제동의 소속사인 아침별 측은 7일 "이번 주 방송되는 3회까지만 김제동씨가 출연한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또 "김제동씨가 원래 파일럿(시범제작)에만 참여하기로 했는데 당시 촬영했던 미방송분을 3회에 내보내는 것"이라고 설명하며 "일정이 바빠 더 이상 추가 촬영은 없을 것"이라고 전했다.
따라서 '미운 우리 새끼'에 패널로 참여해온 김제동의 어머니 박동연씨도 출연진에서 제외된다.

김제동은 '미운 우리 새끼' 파일럿 방송에 출연했으나 정규 편성된 후 방송된 1회와 2회에는 등장하지 않았다. 다만 어머니만 패널로 참가해 김제동씨가 최근 성주에서 사드 반대 발언을 한 것과 관련이 있는 게 아닌가 하는 의혹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 곽승영 PD도 외압이 아니라며 "김제동 씨가 너무 바빠 촬영 스케줄을 맞추기 힘들어서 출연진에서 제외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여건이 되면 다음에라도 출연을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제동은 지난달 5일 경북 성주에서 열린 '한반도 사드 배치 철회' 집회에 참가했다.

김제동이 하차함에 따라 오는 9일 방송되는 3회부터는 그룹 H.O.T 출신 가수 토니안과 토니안의 어머니 이옥진씨가 고정 출연자로 등장한다.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20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기자 jad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