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회장, 프랑스 최고 훈장 수훈

공유
0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회장, 프랑스 최고 훈장 수훈

center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오른쪽)은 27일 주한 프랑스대사관에서 프랑스 최고 권위 '레지옹 도뇌르' 훈장을 수훈했다./사진=뉴시스
[글로벌이코노믹 한지은 기자] 금호아시아나그룹은 박삼구 회장이 프랑스 정부에서 최고 권위 훈장을 수여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박 회장은 지난 27일 주한 프랑스 대사관저에서 열린 서훈식에서 프랑스 최고 훈격의 훈장인 '레지옹 도뇌르'(Legion d'Honneur)를 받았다.

레지옹 도뇌르 훈장은 나폴레옹 1세가 1802년 제정한 것으로 국내에서는 박 회장을 비롯해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고(故) 박태준 포스코 명예회장 등이 수훈한 바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약 20년의 노력 끝에 인천∼파리 노선에 취항했으며 복수 항공사 취항 시대를 열어 양국의 교류 활성화에 이바지했다. 더불어 차세대 항공기를 에어버스로부터 도입하기로 하는 등 한불 항공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박 회장이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 이사장과 한국메세나협회장을 맡아 음악 영재 후원, 문화예술 공간 건립 등 문화 예술계의 발전과 교류에 공헌했다는 점도 높이 평가받았다.

파비앙 페논 주한 프랑스 대사는 "최고 훈장 서훈을 통해 박삼구 회장께 감사를 전할 수 있어 기쁘다"며 "경제인이자 문화예술 후원자, 프랑스의 친구인 박 회장의 노력에 경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박 회장은 "한불수교 130주년에 훈장을 받아 영광이며 예술의 국가인 프랑스로부터 문화예술 지원 활동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한불간 우호 증진과 교류 협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지은 기자 jb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