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태양의 후예' 일본 상륙…6월 21일 첫방송으로 신한류 불씨 당긴다

공유
0

'태양의 후예' 일본 상륙…6월 21일 첫방송으로 신한류 불씨 당긴다

center
송중기 송혜교 주연의 인기 드라마 '태양의 후예'가 오는 6월 21일 일본에서 첫 방송을 탄다./사진= 포스터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태양의 후예'가 6월 21일 일본 열도에 상륙한다.

25일 제작사 NEW에 따르면 '태양의 후예'는 6월 21일 밤 11시부터 일본의 위성방송인 '위성극장'을 통해 첫 방송된다. 주 1회로 2회분이 연달아 방송을 탄다.
한중 동시방송으로 신드롬을 일으켰던 KBS 2 '태양의 후예'는 인기리에 방송 중이던 지난 3월 일본에 회당 10만 달러(약 1억 1500만원)로 총 20여억원에 판매해 신한류의 불씨를 당겼다.

방송 관계자는 "일년치 방송이 미리 편성되는 일본 TV 에서 중간에 프로그램이 편성되는 것은 극히 이례적인 일"이라고 밝혔다.

100% 사전 제작된 '태양의 후예'는 중국의 동영상 사이트 아이치이(愛奇藝)를 통해 한국과 중국에서 동시에 방송됐다. 지난 6일부터는 홍콩의 Viu TV를 통해 홍콩 팬들을 만나고 있다.

'태양의 후예'는 미국, 영국, 프랑스, 호주 등 전 세계 32개국에 판매됐으며 제작사 측은 "중국 TV 방송을 포함한 다른 해외 방송 일정은 아직 미정"이라고 전했다.
김성은 기자 jad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