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태후' 인천 촬영지 한번 가볼까?…인천관광공사, 로맨틱 '태후' 코스 등 SNS 홍보 펼쳐

공유
1

'태후' 인천 촬영지 한번 가볼까?…인천관광공사, 로맨틱 '태후' 코스 등 SNS 홍보 펼쳐

center
인천관광공사는 24일 '태양의 후예' 인천 촬영지인 월미도 사격장과 송도국제도시 등 7곳을 관광지로 개발, 적극적인 온라인 홍보활동을 실시한다고 밝혔다./사진= 인천시 제공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최근 종영한 '태양의 후예' 인기에 힘입어 인천 촬영지에 관광객들이 몰리고 있다.

이에 인천관광공사는 '태후' 인천 촬영지인 송도국제도시와 월미도를 중심으로 SNS 온라인 이벤트를 개최하는 등 인천관광 홍보활동에 나섰다.

인천관광공사는 24일 KBS2 드라마 '태양의 후예' 인천 주요 촬영지로 ▲1화에서 유시진과 서대영이 방문했던 장소인 아시아프린스가 운영하는 월미도 사격연습장, ▲극중 유시진(송중기 분)과 서대영(진구 분)이 BB탄총으로 오토바이 도둑을 잡은 개항장 신포동거리 ▲병원 이사장이 허세를 부렸던 송도국제도시의 특급호텔 ▲'송송커플'(송중기-송혜교)이 첫 이별을 했던 카페 ▲'구원커플'(진구-김지원)의 첫 키스 장소인 컨벤시아대로 ▲13~14화에서 VIP 경호임무를 맡았던 송도 G타워 ▲'송송커플'의 달콤했던 논현동 세차장 등 총 7곳이라고 밝혔다.

공사에 따르면 극중에서 '송송커플'과 '구원커플'의 달달한 사랑이야기, 한국남자와 군인, 의료봉사 등 주요 스토리 라인을 중심으로 인천관광 코스를 개발할 계획이다.

또 송도국제도시와 월미도를 중심으로 커플들의 대표 데이트 코스인 '로맨틱 태후', 태양의 후예와 영화 인천상륙작전 개봉시기에 맞춰 군대 가는 진짜 사나이 '애국청년', '태후' 촬영 카페와 고택을 활용한 이색카페 등을 기획하고 있다.

현재 태후 촬영 카페인 송도국제도시 내 한 카페는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져 이미 송송커플 촬영 테이블 지정, 송송커플 메뉴와 기념품까지 판매하고 있다.

공사는 송도국제도시, 개항장을 중심으로 '우리가 더 달콤해-태후 따라잡기' SNS 온라인이벤트를 공사 페이스북을 통해 5월 1일까지 실시하고 있으며 경품으로 송도국제도시 특급호텔숙박권을 제공한다.
김성은 기자 jad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