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우리집 꿀단지' 99화 예고 서이안, 최명길 찾아가 뒤늦게 용서 구해

공유
0


'우리집 꿀단지' 99화 예고 서이안, 최명길 찾아가 뒤늦게 용서 구해

center
17일 밤 방송되는 KBS1 저녁 일일드라마 '우리집 꿀단지' 99화에서 최아란(서이안)은 시아버지 안길수(김유석)에게 뒤통수를 맞고 뒤늦게 엄마 배국희(최명길)을 찾아 용서를 구하지만 배국희는 그런 아란을 외면한다./사진=KBS 방송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김유석은 주주들의 징계위원회를 막지 못하자 결국 서이안에게 잘못을 뒤집어씌운다.

17일 밤 방송되는 KBS1 저녁 일일드라마 '우리집 꿀단지' 99화에서 안길수(김유석 분)는 다른 회사의 술을 모방한 책임을 물어 징계위원회에 회부되자 며느리 최아란(서이안 분)에게 책임을 전가한다.

안길수의 의지와 상관없이 징계위원회가 열리자 안태호(김민수 분)는 아버지 안길수에게 누군가가 이사들을 움직이는 것 같다고 보고한다. 태호는 안길수에게 "이사진들이 모두 누군가에게 연락을 받았다는 데 그 사람이 누군지 모르겠다"고 전했다.

배국희(최명길 분)는 누군가에 의해 거처가 들통 나고 초원주점까지 찾아온 기자에게 시달린다. 국희와 함께 있던 안길수의 부인 윤선영(최수린 분)은 기자들을 보고 "취재라뇨?"라고 놀라는 척을 하고 배국희는 그런 선영에게 "당신네가 우리 가족에게 어떤 상처를 주었는지 다 이야기해 볼까요?"라고 따지고 든다.
징계위원회에 선 안길수는 며느리 최아란에게 책임을 전가한다. 최아란이 "지금 무슨 말씀 하시는거에요?라고 안길수에게 따지자 이사진들은 잘못을 인정하라고 아란을 몰아세운다. 이에 길수는 "제가 대신 벌을 받고 싶은 심정"이라고 이사진들에게 거짓 사죄를 한다.

궁지에 몰린 아란은 친정엄마인 배국희를 찾아가 과거의 잘못에 대해 뒤늦게 용서를 구한다. 하지만 국희는 그런 아란을 진심인지 아닌지 믿을 수 없다며 외면하고 만다.

강태준(최재성 분)은 배국희가 담근 술 맛을 보고 능력이 아깝다고 생각한다.

풍길당의 이사진을 좌지우지하는 숨어 있는 대주주 강태준이 배국희에게 다시 풍길당 사장 자리를 되찾아 주게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16일 밤 방송된 '우리집 꿀단지' 98화는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7.4%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KBS2 '천상의 약속'이 17.7%로 2위, MBC '아름다운 당신'이 12.8%로 3위를 차지했다. SBS '마녀의 성'은 10.7%, MBC '최고의 연인'은 8.5%에 올랐다.

전통주 복원 문제를 놓고 뺏으려는 자 안길수와 지키려는 사람 배국희가 각축을 벌여가는 KBS1 저녁 일일드라마 '우리집 꿀단지'(연출 김명욱, 극본 강성진·정의연)는 월~금요일 저녁 8시 25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기자 jad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