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육룡이 나르샤' 39화 예고 "신세경, 유아인 위해 첩 되어달라" 공승연 부탁…"내가 널 간절히 원해"

공유
0

'육룡이 나르샤' 39화 예고 "신세경, 유아인 위해 첩 되어달라" 공승연 부탁…"내가 널 간절히 원해"

center
15일 방송되는 SBS월화극 '육룡이 나르샤'에서 민다경(공승연)은 분(신세경)이에게 이방원(유아인)을 위해서 첩이 되라고 권고한다./사진=SBS 방송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15일 방송되는 SBS 월화극 '육룡이 나르샤' 39화에서 민다경(공승연 분)은 분이(신세경 분)에게 이방원(유아인 분)을 위해서 첩이 되어달라고 부탁한다.

이방원과 민다경은 개국공신을 알리는 벽보에 방원이의 이름이 없는 걸 목격하고, 정도전(김명민 분)은 재정과 인사권을 독점하면서 군권까지 독점하게 된다.

분이는 이방원을 찾아와 "마마께서는 이미 건국 과정에 많은 공을 세웠다"고 위로한다.

분이가 "새로운 나라에서는 그냥 대군마마로 남아 편히 지내면 안되시겠습니까"라고 이야기하자 이방원은 벌떡 일어나 "다른 사람도 아닌 너가 나보고 어찌 하라고"라며 "넌 내 뺨까지 때려가며 살아 있으면 뭐라도 해야 된다고 했던 사람이야. 그런데 내가 이렇게 팔팔하게 살아 있는데 아무 것도 하지 말라구"라고 소리친다.
이어 이방원은 "아니다. 내가 네 목숨 책임져줄 것도 아닌데"라며 "너가 삼봉을 선택하면 우리는 서로 칼을 겨룰 테고 나는 널 베는 걸 주저하지 않을 테야. 그건 알지"라며 차갑게 내밷는다. 이에 분이는 "마마께선 그럴 분이지요"라고 대꾸한다.

이방원은 "선택할 수 있는 호의를 베풀 때 나인지, 삼봉 정도전인지 선택하라"며 강요하고 분이는 "대군마마를 선택하지 않으면 죽이겠다"는 소리로 들린다고 대답한다. 이에 이방원은 "제발 나를 선택해달라는 소리로 들리지 않니. 널 간절히 원한다는 소리로는 들리지 않는거니"라며 애원한다.

그 순간 민다경이 들어와서 이방원과 분이를 보며 "둘이서 혼인을 하시지요"라며 "분이를 첩으로 들이시라는 말입니다. 그게 안전하고 확실한 방법입니다"라고 조언한다.

이후 민다경은 분이를 쳐다보며 "서방님을 위해 우리가 힘을 합쳐야 한다고 전에 이야기 하지 않았더냐"며 옛말을 상기시킨다.

이에 방원이 "부인, 따로 얘기합시다"라고 하자 민다경은 "어느 때보다 개경 인사들의 동향이 중요한 시기"라며 "분이가 떠나면 이 조직은 삼봉대감께 넘어간다"며 "이마저 뺏긴다면 어떻게 되겠느냐"고 다그친다. 민다경은 "아무것도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가 가만히 눈뜨고 삼봉대감께 당하려는 겁니까"라며 앙칼지게 따지고 방원은 한숨만 쉰다.

민다경은 분이를 쳐다보며 "서방님께 너와 너의 조직이 필요하다"며 남으라고 명한다. 이에 분이는 "좀 더 시간을 달라"고 부탁하며 방원을 쳐다본다.

팩션 사극 SBS 월화 특별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연출 신경수, 극본 김영현·박상연)는 월·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성은 기자 jade.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