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국순당 생막걸리, 대만 코스트코 입점

공유
0

국순당 생막걸리, 대만 코스트코 입점

center
사진=국순당 제공
[글로벌이코노믹 박인웅 기자] 우리나라 전통주인 막걸리가 처음으로 해외 코스트코에 입점했다.

전통주 전문기업 국순당은 '국순당 생막걸리'가 대만 타이베이에 위치한 신죽(新竹), 석지(汐止) 등 2개 점포에서 지난 2일부터 판매를 시작했다고 12일 밝혔다.

국순당은 코스트코 입점 심사를 통과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꾸준하게 준비했다. 지난 8월 생산 공장인 횡성공장 현지 방문 심사까지 거쳐 입점에 성공했다.
국순당은 앞으로 판매처를 대만지역 코스트코 12개 점포로 늘려가고 차후 인접국 코스트코까지 확대해 국순당 생막걸리를 수출효자 상품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이번에 대만 코스트코에 입점된 막걸리는 살균하지 않은 '생막걸리'라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있다고 국순당 측은 설명했다. 생막걸리는 냉장컨테이너로 운송하는 등 유통이 까다롭고 비용도 살균막걸리 보다 훨씬 많이 소요되나 막걸리 특유의 맛과 유산균이 살아 있다는 장점이 있다.

국순당의 올해 상반기까지 전체 막걸리 수출액은 모두 200만달러다. 지난해 상반기 190만달러보다 5.5% 신장한 실적이다. 올해 상반기 누적 기준으로 생막걸리 수출비중은 78%에 달한다.

국순당의 생막걸리 주요 수출 품목은 '국순당 생막걸리' '우국생' 등이다. 지난해 상반기까지는 12개 국가에서 올해 들어 과테말라, 캄보디아 등에 새롭게 추가되면서 모두 15개 국가로 늘어났다.

김성준 국순당 해외사업팀 팀장은 "국순당 생막걸리의 해외 코스트코 입점은 우리나라 생막걸리의 대량 수출의 길을 개척했다는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우리나라 막걸리 고유의 맛과 장점을 지닌 생막걸리 수출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인웅 기자 parkiu78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