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BMW "올 IAA 하이라이트는 뉴 7시리즈 갤러리"

공유
0

BMW "올 IAA 하이라이트는 뉴 7시리즈 갤러리"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박관훈 기자] 올해 IAA에서 BMW 브랜드의 하이라이트는 뉴 7시리즈 갤러리가 될 전망이다.

10일 BMW그룹은 오는 15일부터 27일까지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선보일 자사의 스탠드를 소개하며 이 같이 예고했다.

올해 BMW 스탠드는 400m에 이르는 서킷에서 BMW와 MINI 차량의 드라이빙을 선보인다. 이를 통해 BMW그룹은 혁신성, 주행 역동성 및 다양성을 직접적이고 인상적인 방식으로 관람객들에게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올해 BMW그룹 스탠드는 2개 층과 1만2000m²가 넘는 면적으로 역대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서킷에 통합된 무대에서는 BMW와 MINI의 기술 및 제품 하이라이트를 일일 20회씩 간략한 쇼 형태로 관람객들에게 소개한다.
BMW그룹은 "이번 모터쇼에서 현대적인 체험 마케팅을 완전히 새로운 수준으로 끌어 올릴 특별한 전시공간으로 관람객들을 맞이한다"고 밝혔다.

이어 "올해 IAA에서 BMW 브랜드의 하이라이트는 뉴 7시리즈 갤러리"라며 "뉴 7시리즈는 모던 럭셔리 컨셉을 토대로 현대적인 아키텍처, 디테일한 묘사, 최첨단 기술의 형태로 해석되어 큰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center

액티브 드라이빙 컨셉뿐만 아니라 하이라이트 전시무대로 사용될 원형 무대 역시 BMW 프레젠테이션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한다. 관람객들은 원형 무대에 전시된 BMW 뉴 7시리즈를 다양한 각도에서 감상하면서 2층에 마련된 광장으로 이동한다.

BMW그룹은 3가지의 7시리즈 모델이 전시되는 이 공간에서 M 스포츠 패키지와 디자인 퓨어 엑설런스 패키지가 적용된 뉴 7시리즈, BMW eDrive 버전인 BMW 740Le를 통해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의 핵심 컨셉을 전달할 예정이다.

7시리즈 전시는 1층의 프리미엄 세그먼트관과 2층의 럭셔리 세그먼트관으로 구성되어 있다.

스티븐 알트하우스 마케팅 서비스 부문 총괄은 "정통성 있고 특별한 브랜드, 뛰어난 신모델, 흥미진진한 혁신 기술을 새롭고 획기적 방식으로 전시해 2015 IAA 관람객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관훈 기자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