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몬스터 길들이기', 2주년 기념 대규모 업데이트 실시

공유
0

'몬스터 길들이기', 2주년 기념 대규모 업데이트 실시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김수환 기자] 넷마블게임즈는 ‘몬스터 길들이기 for Kakao’의 2주년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하고 기념 이벤트를 시작했다고 12일 밝혔다.

엔씨소프트의 온라인 게임 ‘리니지2’와의 콜라보레이션(협업)을 예고하며 큰 주목을 받아온 이번 업데이트는 신규 모험지역 ‘이계의 대륙’을 비롯해 신규 캐릭터 3종, 신규 장비 24종, 장비 강화 시스템 등을 새롭게 선보이며 역대급 규모로 이뤄진 것이 특징이다.

특히 신규 모험지역 ‘이계의 대륙’은 ‘리니지2’ 지역을 토대로 만든 4개의 스테이지로 구성돼 있으며, 아케론, 해골 추격병, 어둠의 기사, 티막 오크 전사, 고스모스 등 ‘리니지2’의 캐릭터 16종이 몬스터로 등장해 색다른 재미를 제공한다.
기존 모험지역 보다 어려운 난이도를 자랑하는 이 지역에서는 24종의 ‘리니지2’ 장비 및 장비 강화 재료로 사용되는 주문서 등 특별 아이템을 플레이 보상으로 획득할 수 있다.

이 외 ‘리니지2’ 캐릭터를 활용한 ‘카인’과 ‘지그하르트’ 그리고 화려한 외형과 강력한 능력을 보유한 ‘각성 미나’ 등 개성 넘치는 신규 캐릭터도 만나볼 수 있다.

업데이트와 더불어 넷마블은 이번 2주년을 기념해 풍성한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마련했다. 먼저 게임 내 다양한 혜택을 얻을 수 있는 VIP포인트 20만점과 몬스터·장비·영혼석 보관함 20개 추가 등을 이용자 전원에게 제공하고, 15일 이상 휴면한 이용자가 복귀 시 출석일에 따라 최대 7성 몬스터 4종, 골드, 수정 등을 지급한다.

또 27일까지는 그 동안 가장 많은 호응을 얻었던 이벤트 던전 4개를 다시 열고, 던전 완료 횟수 및 출석일에 따라 각성 미나, 만능 한돌몬, 합성 전용 몬스터 등 최상급 보상을 지급한다.

‘몬스터 길들이기'는 개성 넘치는 몬스터를 수집하고 성장시키는 핵심 재미와 안정적인 서비스를 통해 모바일 RPG 장르 최초 양대마켓 최고매출 1위 달성, 최고 동시접속자수 33만 돌파 등 대기록을 세우며 모바일 RPG의 대중화를 견인한 게임이다. 지난 2013년 8월 13일 출시해 서비스 2주년을 맞이하는 지금도 매출 최상위권을 유지하며 꾸준한 흥행세를 이어나가고 있다.
김수환 기자 ks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