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승연 회장, 한화케미칼 사고와 관련 경영진에 "사고수습 및 최대한 보상" 특별지시

공유
2


김승연 회장, 한화케미칼 사고와 관련 경영진에 "사고수습 및 최대한 보상" 특별지시

left
[글로벌이코노믹 박종준 기자] "우리 임직원들의 사고에 준하는 최대한의 보상과 지원을 하도록 하며, 사고 수습에도 만전을 기해라"

김승연(사진) 한화그룹 회장이 3일 6명의 사망자와 1명의 부상자가 발생한 한화케미칼 울산2공장 사고와 관련 입장 자료를 통해 이 같이 밝혔다.
특히 김 회장은 이날 "금일 발생한 한화케미칼 울산 2공장 사고에 대한 소식을 접하고 큰 안타까움과 유감의 뜻을 표한다"며 "관련 공장 가동 정지를 포함해 안전과 관련된 필요한 조치를 모두 취하고, 철저하고 투명하게 사고를 조사해 줄 것"을 지시했다.

또한 "이 같은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그룹의 국내외 모든 사업장에서 철저한 안전 점검과 사고 예방 노력에 최선을 다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 사고는 3일 9시16분경 울산 석유화학 공단 한화케미칼 2 공장 (PVC 생산공장) 폐수처리장의 폐수처리 용량 확대 공사과정에서 배관 용접 작업 중 폭발사고가 발생했다. 인로 인해 협력업체(현대환경) 직원 6명이 사망하고, 한화케미칼 경비직원 1명이 경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이에 한화케미칼 측은 "사고원인 파악과는 별개로 한화케미칼 사업장에서 발생한 사고인 만큼 유가족에 대한 지원에 회사로서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종준 기자 dreamtr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