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K그룹, 임직원 헌혈 등 통한 '메르스 극복' 대책 발표

공유
0


SK그룹, 임직원 헌혈 등 통한 '메르스 극복' 대책 발표

left
[글로벌이코노믹 박종준 기자] 헌혈로 메르스 함께 넘어요~SK그룹은 25일 전 구성원이 헌혈에 참여하고, 회사는 헌혈에 참여한 임직원 숫자만큼전통시장 상품권인 온누리상품권을 기부하는 메르스 극복 대책을 수립하고 이를 오늘부터 2주간 집중적으로 시행한다고 밝혔다.

SK수펙스추구협의회 김창근 의장은 “메르스로 고통 받고 있는 사람들이나 의료진들에게 직접적 도움을 드릴 수는 없지만, SK 임직원을 비롯해 우리 모두가 메르스 극복을 위해 함께 하고 있다는 점은 분명하다”며 “하루 빨리 메르스가 종식되고 경제에 활력이 생기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이 같은 대책을 만들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SK그룹 전 임직원은 25일 서린빌딩을 시작으로 다음달 8일까지 2주간 서울, 울산, 이천 등 100인 이상 임직원이 근무하는 전국 SK사업장에 만들어진 헌혈장소에서 자율적으로 헌혈에 참여하게 된다. SK그룹의 현재 임직원 수는 약 8만여명이다.
현재 메르스 여파로 개인 헌혈이 급격하게 줄어들고, 단체 헌혈도 취소가 잇따르는 등 혈액 수급에 문제가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이 같은 대책을 수립한 것이라고 SK그룹 측은 설명했다.

SK는 이 같은 헌혈을 메르스로 인한 경기 침체 회복에도 기여하기 위한 방안으로 헌혈하는 임직원 숫자만큼 회사가 매칭 그랜트로 온누리상품권을 유관 기관에 기부해 메르스로 인한 고통을 받고 있는 취약계층에 전달되도록 할 방침이다.

헌혈하는 임직원 한 사람당 10만원의 온누리 상품권을 기부하게 되는데, 메르스로 인한 고통이 큰 전통시장과 중소상인들에게 실질적인 보탬이 될 수 있을 것으로 SK그룹은 기대하고 있다.

이날 서린사옥 헌혈 행사장에는 SK수펙스추구협의회 김창근 의장, SK사회공헌위원회 이문석 위원장을 포함한 경영진을 비롯해 SK이노베이션, SK에너지, SK종합화학, SK루브리컨츠, SK E&S, SK㈜ 등 서린사옥 입주 SK 임직원들이 대거 참여했다.

이문석 위원장은 “업무로 힘든 가운데도 헌혈에 적극 참여하는 임직원들의 모습을 보고 큰 힘을 얻었다”면서 “SK그룹의 작은 노력이 메르스를 극복하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종준 기자 dreamtr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