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CJ E&M, "어닝 쇼크의 불안감에서 해방되다"… 유안타증권

공유
0

CJ E&M, "어닝 쇼크의 불안감에서 해방되다"… 유안타증권

left
[글로벌이코노믹 김대성 기자] 유안타증권은 12일 CJ E&M에 대해 사업 효율화 효과로 인해 어닝 쇼크의 재발 가능성이 낮아졌다며 투자의견을 매수, 목표주가를 9만원으로 유지했다.

유안타증권 이창영 연구원은 "CJ E&M의 가장 큰 불안감은 수익 이상의 방송제작비 지출로 인한 수익 악화"라며 "그러나 콘텐츠 경쟁력 증가에 기반한 신규 디지털 광고, 해외 제작 확대에 의한 성장성 증가 등으로 밸류에이션 회복의 구간에 진입했다"고 판단했다.
그는 "올해 1분기 비수기에도 불구하고 영화부문 '국제시장' 흥행 효과로 영업이익 65억원을 기록했다"면서 " 음악과 공연 두 사업부문 모두 흑자전환해 시장 기대치를 상회했다"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이 회사가 신규 성장 수익원으로 추진중인 모바일/온라인 동영상 최근 월간 트래픽이 과거 2년 평균 대비 4배 이상 증가하고 있다"며 "하반기 및 향후 디지털 광고 매출 성장의 긍정적인 기반이 되고 있다고 판단된다"고 덧붙였다.


김대성 기자 kimds@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