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효성, 재무본부장에 '금호아시아나 출신' 이용주씨 영입

공유
0


효성, 재무본부장에 '금호아시아나 출신' 이용주씨 영입

center
[글로벌이코노믹 박종준 기자] 효성이 금호아시아나그룹 출신 '재무통'인 이용주(사진) 전 전무를 재무본부장으로 영입했다.

효성은 7일 이용주 전(前) 금호아시아나그룹 전무를 재무본부장(부사장)으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이 부사장은 1952년생으로 여수고와 성균관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러커스 뉴저지주립대학(The State University of New Jersey, Rutgers)에서 경영대학원을 마쳤다.

이후 그는 1979년 금호그룹에 입사해 약 30여년간 국제금융팀장, 구조조정팀장, 기획·재무담당 임원을 역임해오면서 금호그룹의 베트남 프로젝트, 대우건설·대한통운 인수작업 등을 주도적으로 이끌며 재무전문가로서 추진력이 강한 인물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효성은 영입에 대해 “재무전문성을 확보하는 차원”이라고 영입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비서실장 출신의 노재봉 전임 재무본부장(부사장)은 산업자재PG 테크니컬얀PU장으로 보직을 변경했다.
박종준 기자 dreamtree@ 사진=효성그룹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