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가봉텔레콤 직원, 임금인상 요구하며 파업

공유
0

가봉텔레콤 직원, 임금인상 요구하며 파업

모로코텔레콤에 따르면 자회사인 가봉텔레콤 직원들이 보험료 납부 및 주택수당 인상을 요구하며 전화선, 인터넷선을 자르겠다고 위협하며 파업을 벌이고 있다.

이번 가봉텔레콤 파업의 원인은 민영화에 따른 문제에서 시작됐다. 2007년 모로코텔레콤은 가봉텔레콤을 인수하면서 가봉텔레콤을 2개 회사로 분리시켰다. 하나는 고정전화와 인터넷 사업체인 리버티스, 다른 하나는 모바일폰을 관리하는 가봉텔레콤이다.

2개 회사로 분리된 후 리버티스와 가봉텔레콤 직원 간의 임금격차가 생기면서 가봉텔레콤 직원들이 동일한 임금을 요구하기 시작했다. 가봉텔레콤은 몇 년간 손실이 발생하기도 했지만 현재는 매출이 폭발적으로 늘고 있다.

/글로벌이코노믹 이종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