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일본 후지필름, 의료회사 인수에 향후 3년간 5000억엔 투자

공유
0

일본 후지필름, 의료회사 인수에 향후 3년간 5000억엔 투자

일본 후지필름홀딩스가 앞으로 3년 동안 총 5000억엔을 투자, 글로벌 의료 및 바이오기업 인수에 나선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이 보도했다.

후지필름홀딩스는 의료분야 초대형 인수합병(M&A) 을 골자로 하는 3개년(2015년 4월~ 2017년 3월) 중기경영계획을 발표했다.

후지필름은 또 자사주 매입 등을 통해 3년간 2000억엔 이상을 주주에게 배분, 자기자본이익률(ROE) 7%를 달성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구체적으로는 내시경이나 바이오 의약품 등 헬스케어사무기, 디스플레이재료 등 고기능 재료사업을 성장동력의 핵심부문으로 잡았다.
이러한 사업 추진을 통해 2017년 3월 결산기의 영업이익을 2200억엔으로, 올해 결산기 대비 56% 늘리기로 했다. 이는 과거 최고치인 2008년도의 2073억엔보다 127억엔이 많은 것이다.

2017년 3월 결산기 매출은 저가 디지털카메라 사업 철수로 인한 감소분을 반영, 올해보다 8% 증가한 2조 6300억엔으로 잡았다.

이날 중기경영계획 발표 후 도쿄증시에서는 후지필름 주가가 한때 3910엔으로, 전날 대비 5%나 폭등하기도 했다.

/글로벌이코노믹 김경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