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에릭슨, 자산 활용위해 사명변경

공유
0

LG-에릭슨, 자산 활용위해 사명변경

[글로벌이코노믹=노진우기자] 에릭슨과 LG전자의 국내합작법인(JV)으로 2년 전 공식 출범한 LG-에릭슨이 9월 1일자로 에릭슨-LG로 사명을 변경한다.

새로운 사명으로 거듭나는 에릭슨-LG는 앞으로 에릭슨의 모든 브랜드 자산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이를 통해, 에릭슨의 전사적 브랜드 가이드를 제공받고, 전세계적으로 높은 인지도를 확보하고 있는 에릭슨의 브랜드 자산을 모두 활용할 수 있게 된다.

▲ 에릭슨-LG 로고에릭슨-LG 이사회 의장인 마츠 H 올슨(Mats H Olsson)은 “우리는 한국의 4G/LTE인프라 성장에 지대한 역할을 해왔다는 점을 자랑스럽게 여기고 있다”며 “이는 정보통신기술 시장의 선도기업인 에릭슨과 LG전자의 효과적이고 강력한 파트너십 결과이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통해 국내의 고객 및 통신산업에 기여할 것이다”고 말했다.

올슨 의장은“오랜 기간 파트너로 함께 해 온 LG는 앞으로도 에릭슨-LG의 비즈니스 성공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에릭슨-LG는 기존 비즈니스 포트폴리오를 계속 유지하는 한편, 기술과 서비스 리더십 등 핵심 자산을 이용해 솔루션 및 서비스 중심의 기업으로 나아갈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