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용보증기금, 중소기업 신규보증지원 확대

공유
0

신용보증기금, 중소기업 신규보증지원 확대

▲ 신용보증기금은 3일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 제2차 전국본부점장회의 개최를 개최했다.[글로벌이코노믹=김재현기자]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안택수)은 3일 마포구 공덕동 본점에서 임원을 비롯한 전국 영업본부장과 영업점장 등 159명이 참석한 가운데 '하반기 전국본부점장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중소기업의 체감 자금사정 악화를 우려한 영업현장의 보증확대 요청 등을 적극 반영해 일반보증 총량과 신규보증지원 금액을 각각 5000억원씩 늘리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신보의 올해 일반보증 총량규모는 39조5000억원에서 40조원으로 늘어나게 돼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자금난 완화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신보는 지난해 하반기에도 경기상황이 어려워지자 일반보증 총량과 신규보증지원 금액을 각각 8000억원씩 확대한 바 있다.

안 이사장은 "세계경제 침체 장기화로 수출악화, 내수부진 등 하반기 중소기업 경영상황이 악화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영업현장에서 전 직원이 적극적인 보증지원으로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와 경기활성화에 앞장 서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날 회의는 여름철 전력사용량 급증으로 인한 에너지위기에 대비하고 활기차고 열정적인 조직으로 바꿔 나가고자 안 이사장을 비롯한 모든 참석자가 와이셔츠 정장 대신 쿨비즈형 캐쥬얼 남방을 입고 진행해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