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미래에셋 자산운용사 중 고유자산 1조대 1위

공유
0

미래에셋 자산운용사 중 고유자산 1조대 1위

[글로벌이코노믹=김승섭기자]국내 자산운용사 가운데 미래에셋자산운용이 미래에셋맵스운용과 합병한 시너지 효과로 인해 업계 최초로 1조(1조 491억원)대 자산을 갖게 됐다.

금융감독원은 11일 올 3월말 기준 자산운용사의 고유재산은 모두 3조 4008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8.1%증가했다.

재산종류별로는 현금 및 예치금이 1조 7797억원, 증권 1조 2675억원으로 집계됐다.

주식의 경우 90%가 계열사 지분으로 나타났으며 주로 해외현지법인 출자분인 것으로 조사됐다.

투자목적의 보유주식은 334억원으로 유상증자시 일반공모 참여나 공모주 청약 등의 방법으로 운용되고 있었다.

전체 82개 운용사중 28개사가 펀드에 투자하고 있고, 이 중 25개사는 자사펀드에 투자하고 있다.

미래에셋의 뒤를 이어 삼성자산운용과 신한 BNP자산운용, KB자산운용, 한국투신운용 등이 고유자산보유액이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