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가상화폐 위믹스 상장폐지…위메이드 하한가 추락 시총 5600억 증발

공유
0

가상화폐 위믹스 상장폐지…위메이드 하한가 추락 시총 5600억 증발

이미지 확대보기
국내 중견 게임사 위메이드가 발행한 가상자산 '위믹스'가 국내 대형 코인 거래소로부터 일제히 상장 폐지(거래지원 종료) 결정을 통보받으면서 위메이드 주가가 하한가로 추락했다.

2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5분 현재 위메이드 주가는 전거래일 보다 29.89% 하락한 394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하한가를 기록하면서 위메이드의 시가총액은 전날 1조8993억원에서 5678억원 감소한 1조3316억원까지 떨어졌다.

업비트, 코빗, 코인원, 빗썸, 고팍스 등 국내 5개 암호화폐거래소 협의체(DAXA)는 전날 위믹스 상장폐지를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DAXA는 "위믹스가 회원사에 제출한 계획 대비 초과 유통량은 상당히 중대한 수준"이라며 "소명기간에 제출된 자료에도 각종 오류가 발견됐으며 프로젝트에 대한 신뢰를 회복하기 어려운 이례적인 상황"이라고 밝혔다.

위메이드가 거래소 별로 ‘가처분 신청’을 준비하겠다며 대응에 나섰지만, 과거 사례를 보면 인용될 가능성이 낮아 난항이 예상된다.

위메이드 주가는 이날 시초가 부터 하한가를 기록한 후 하한가 매물 잔량이 160만주를 넘어선 상황이어서 장중 반등이 쉽지 않을 전망이다.

위메이드는 11월 월간 등락률도 -11.16%를 기록하고 있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key@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