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러시아, 모든 산업에서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 국제 거래 허용

공유
0

러시아, 모든 산업에서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 국제 거래 허용

러시아 연방 재무부는 국제 무역을 위해 자국의 모든 산업이 비트코인과 암호화폐를 제한 없이 수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사진=로이터이미지 확대보기
러시아 연방 재무부는 국제 무역을 위해 자국의 모든 산업이 비트코인과 암호화폐를 제한 없이 수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사진=로이터
러시아가 국제 무역에서 비트코인과 암호화폐를 사용하기 위해 모든 산업에서 제한 없이 수용할 수 있는 정책을 모색하고 있다고 비트코인 매거진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현지 언론 타스통신(TASS)에 따르면 러시아 연방 재무부는 국제 무역을 위해 자국의 모든 산업이 비트코인과 암호화폐를 제한 없이 수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반 체베스코프(Ivan Chebeskov) 재무부 재정정책과장은 최근 인터뷰에서 "우리는 제한 없이 모든 산업 분야에서 암호 화폐의 국제 결제를 허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부처가 비트코인과 암호화폐 수용을 위한 비제한적인 흐름을 제공하겠다는 입장이지만 러시아 은행(Bank of Russia) 측에서는 이견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체베스코프는 “[중앙 은행]은 러시아에서 디지털 통화 유통을 위한 본격적인 인프라 구축에 찬성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재무부는 디지털 자산 규제에 대해 지역적 접근 방식을 선호하는 반면 중앙은행은 보다 광범위한 규제 조치를 추구하고 있다.

이에 체베스코프는 재무부가 국제 지불을 위한 디지털 자산 규제와 관련해 두 가지 주요 기능을 가지고 있다고 자세히 설명했다.

그는 "무엇보다도 시민의 이익을 보호하기 위해 우리는 현지 암호화폐 인프라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체베스코프는 "지금은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디지털 화폐를 거래하는 사람들이 제한적이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두 번째로, 디지털 화폐가 합법적으로 사용되는 시기와 그렇지 않은 때를 통제하기 위함이다.

지난달 러시아 중앙은행과 재무부는 디지털 자산을 지불 방식으로 수용하기 위한 규제 틀을 수립하는 법안 초안에 합의했다. 이 결정은 여러 법안 초안을 본 두 기관 간의 지속적인 토론 에 따른 것이며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생태계에서 국가의 " 우위 "를 사용할 기회를 놓치지 말아야 한다는 우려를 표명하기까지 했다.

또한 중앙은행은 2023년 4월 디지털 루블 테스트를 시작할 예정이다. 디지털 루블을 외화로 교환하고 비거주자에게 디지털 지갑을 개방하는 것은 2024년에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