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EU, '가짜' 국민투표 후 러시아 암호화폐 결제 금지

공유
0

EU, '가짜' 국민투표 후 러시아 암호화폐 결제 금지

유럽연합(EU)이 러시아 점령 지역인 우크라이나에서 실시되고 있는 '가짜' 독립 투표에 대응하기 위해 블록 내 러시아인들의 암호화폐 투자에 대한 규제를 강화할 방침이다. 사진=로이터이미지 확대보기
유럽연합(EU)이 러시아 점령 지역인 우크라이나에서 실시되고 있는 '가짜' 독립 투표에 대응하기 위해 블록 내 러시아인들의 암호화폐 투자에 대한 규제를 강화할 방침이다. 사진=로이터
유럽연합(EU)이 러시아 점령 지역인 우크라이나에서 실시되고 있는 '가짜' 독립 투표에 대응하기 위해 블록 내 러시아인들의 암호화폐 투자에 대한 규제를 강화할 것이라고 코인데스크US가 28일(현지시간) 밝혔다.

제재안에 대해 브리핑한 한 관계자는 "이전 암호화폐 보유 상한선인 1만유로(약 1388만 원)는 폐기될 것"이라며 "러시아인들이 EU 암호화폐 지갑에 자산을 보유할 수 없게 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지난 4월 EU는 대규모 은행 이체 제한을 우회하는 데 디지털 자산이 사용되는 것을 막으려고 노력하면서 유럽 암호화폐 지갑에 대한 러시아의 지급을 1만 유로로 제한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제 새로운 조치들은 러시아인들에게 적용되는 암호화폐 보유 수치가 0으로 줄어들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우르줄라 폰 데어 라이엔 유럽연합 집행위원장은 지난 5일 도네츠크, 루한스크, 케르손, 자포리자 등에서 실시된 투표에 이어 "러시아가 점령한 영토에서 조직된 가짜 국민투표는 불법적인 토지 탈취와 국경 변경 시도"라고 말했다.

폰 데어 라이엔은 러시아산 원유 가격 상한선, 항공 품목 및 전자 부품 수출 금지, 러시아산 제품 수입 제한 등을 발표했으며, 러시아산 원유 70억 유로(약 9조 7100억 원)를 박탈하겠다고 밝혔다.

이 조치의 완전한 세부 사항은 유럽 연합 회원국들의 동의의 대상이기 때문 아직 발표되지 않았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