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미국 주요지수 선물 소폭 하락…급 반등 후 '숨고르기'?

공유
0

미국 주요지수 선물 소폭 하락…급 반등 후 '숨고르기'?

사진=로이터
사진=로이터
지닌주 후반 급반등 후 지수 선물은 일요일 저녁 숨고르기르 하는 양상이다.

지난주 급 반등에도 불구하고 월가는 수십 년 만에 최악의 상반기를 마감할 준비를 하고 있다.

26일(현지시각) 다우지수 선물은 75포인트(0.2%) 하락해서 거래중이다. S&P 500 선물은 0.2% 하락했고, 나스닥 100 선물은 0.2%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러한 움직임은 앞서 지난주 금요일 마감한 다우 산업지수가 800포인트(2.7%) 이상 급등한 주요 회복 주간 이후에 나타났다. S&P 500 지수는 3.1%, 나스닥 지수는 3.3% 급등했다.

이러한 상승은 주요 평균이 5월 이후 처음으로 긍정적인 주를 기록하는 데 도움이 되었다. 다우지수는 지난 주에 5.4% 올랐다. S&P 500 지수는 6.5%, 나스닥 종합 지수는 7.5% 상승했다.

시장 참가자들은 주식이 바닥을 쳤는지, 아니면 과매도 상태에서 잠시 반등하고 있는지에 대한 평가를 계속했다. 투자자들이 이번 분기 말에 보유 주식을 재조정함에 따라, 주식은 이번 주 단기적으로 계속 상승할 수 있다.

경제 측면에서 내구재 주문에 대한 최신 정보가 월요일 나올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주택 매매 동향에도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key@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