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넥스트칩, 코스닥 상장 위한 증권신고서 제출

공유
0

넥스트칩, 코스닥 상장 위한 증권신고서 제출

공모주식수 260만주, 주당 공모 희망가는 9900원에서 1만1600원

차량용·자율주행차용 시스템 반도체 기업 넥스트칩이 23일 금융위원회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코스닥 상장에 본격 나섰다.

넥스트칩의 공모주식수는 260만주로, 주당 공모 희망가는 9900원에서 1만1600원이다. 이번 공모로 최대 약 300억원을 조달할 예정이다.

공모 자금은 주력 제품 시리즈 개발을 위한 연구개발비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특히 차세대 제품인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과 자율주행(AD) 자동차에서 요구하는 인식 기술을 제품화 한 아파치 시리즈 개발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넥스트칩은 다음달 16일에서 17일 기관투자자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진행해 최종 공모가를 확정하고, 21일부터 22일까지 일반 청약을 받는다. 7월 중 상장할 예정으로 상장 주관사는 대신증권이다.

넥스트칩 김경수 대표는 “자동차 시장의 트렌드를 3~5년 전부터 파악해 연구개발에 집중했으므로 이 같은 성과를 얻을 수 있었다”며 “이번 상장을 계기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자율 주행 반도체 회사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넥스트칩은 코스닥 상장사 앤씨앤으로부터 지난 2019년 1월 물적 분할 된 차량용 반도체 업체다. 자동차용 카메라에 탑재되는 이미지 처리 프로세서(ISP:Image Signal Processor) 기술, HD 영상을 아날로그 방식으로 전송할 수 있는 AHD(Analog High Definition) 기술 등을 자체 개발해 보유중이다. 또 ADAS나 자율 주행 차량에 필수적인 영상 인식용 시스템온칩(SoC)도 출시했으며, 해당 제품들을 자동차 제조사(OEM)와 부품사(Tier)에 공급중이다. 이번 상장 관련, 지난해 10월 기술성 평가에서 A등급을 받으며, 기술평가 특례도 통과했다.


강수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sj87@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