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은퇴세대 미국인들 노후자금 부족 메우려 비트코인-이더리움 등 암호화폐 ‘러브콜’

공유
0

은퇴세대 미국인들 노후자금 부족 메우려 비트코인-이더리움 등 암호화폐 ‘러브콜’

은퇴세대 미국인들이 노후자금 부족분을 메우기위해 비트코인, 이더리움 등 암호화폐 투자에 뜨거운 시선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이미지 확대보기
은퇴세대 미국인들이 노후자금 부족분을 메우기위해 비트코인, 이더리움 등 암호화폐 투자에 뜨거운 시선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은퇴 계정에 대한 암호화폐 투자를 허용하는 플랫폼의 데이터에 따르면 베이비 붐 세대와 X세대의 은퇴 시기가 다가오면서 저축 부족의 현실이 시작되고 일부는 손실된 시간을 만회하기 위해 암호화폐를 찾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비트코인 IRA(Bitcoin IRA)의 공동 설립자이자 최고 운영 책임자인 크리스 클라인(Chris Kline)은 “따라잡으려는 나이 든 사람들에게 매력적인 성장률과 수익률이 있다. 은퇴 계획을 확장하고 확장하라”고 권유한다. 야후 머니(Yahoo Money)와 독점적으로 공유하는 데이터에 따르면 비트코인 IRA 사용자 기반의 절반은 55세 이상이며 10만 명의 사용자 중 4분의 3 이상이 45세 이상이다.

클라인은 암호화폐가 가격 폭등과 폭락으로 헤드 라인을 장식할 수 있는 능력을 감안할 때 401(k), IRA 및 주식과 같은 오래된 보호 투자 수단이 제공하지 않는 ‘지글거리고 흥분되는 것’을 찾고 있다고 말했다. 그들은 또한 단순히 고용주의 퇴직 플랜 메뉴에서 뮤추얼 펀드나 인덱스 펀드를 선택하는 대신 보다 실질적 투자접근 방식을 원하고 있다. 이에 대해 그는 “그들은 좀 더 개인주의적인 것을 찾고 있다”라고 말하며 “그들은 좀 더 통제력을 갖고 다른 일을 하려고 한다”고 지적했다.
많은 사람은 또한 은퇴 저축의 부족한 부분을 채울 방법을 찾고 있습니다. 다국적 회계컨설팅 업체 PwC의 미국 은퇴 보고서에 따르면 45세에서 55세 사이의 은퇴 저축 중앙값은 8만2,600달러이고 은퇴가 가장 가까운 55세에서 64세 사이의 사람들은 12만 달러인 것으로 나타났다. PwC의 미국 자산 및 자산관리 리더인 버나데트 가이스(Bernadette Geis)는 “그들이 저축한 돈은 은퇴하는 동안 한 달에 1,000달러의 구매력이 있을 것”이라며 “그것으로는 충분하지 않다”고 말했다.

PwC의 금융 범죄 부서 리더인 비카스 아르가왈(Vikas Argarwal)은 암호화폐를 ‘폭발적인 성장’에만 근거하여 ‘쉬운 돈’으로 보는 것에 대해 경고한다. 모든 투자에는 위험이 따르며 암호화폐에 대한 투자는 확실한 승리와는 거리가 멀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비트코인의 가치는 4월 중순 이후 50% 하락했다. 이러한 이유로 금융 전문가들은 한 가지 특정 투자, 특히 변동성이 큰 투자에 ‘올인’하는 것을 권장하지 않는다. 상승하는 자산군 중에서 아가왈은 암호화폐의 과대광고를 ‘시장에서 빠르게 추진력을 얻고 있는 빠르게 움직이는 주식’에 비유했다.

그는 암호화폐를 ‘내 은퇴 계획에 더 많은 돈을 마련하는’ 방법으로 보는 것과 관련하여 “일부 투자자들은 아마도 너무 멀리 가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르가왈은 “할당은 궁극적으로 암호화폐가 도입되기 전에 포트폴리오의 위험으로 귀결되어야 한다. 고위험 자산이 많은 포트폴리오를 가진 투자자는 암호화폐에 더 적은 투자를 유지해야 한다. 낮은 위험 포트폴리오를 가진 사람들은 자산의 더 높은 비율을 견딜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401(k) 제공업체인 ForUsAll Inc.도 최근 퇴직자에게 암호화폐에 투자할 수 있도록 허용하여 투자자가 너무 많은 위험을 감수하지 못하도록 포트폴리오 잔액의 5%로 암호화폐 할당을 제한합니다.

암호화폐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에게 아르가왈은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과 같은 ‘잘 알려져 있고 잘 정립된 코인’을 고수할 것을 권장한다. 그러면서 “위험에 대해 교육을 받지 못한 투자자들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그는 막대한 거래 수수료, 이익에 부과되는 연방 소득세, 극심한 가격 변동성을 언급하면서 말했다.

아르가왈은 일반 투자자의 또 다른 오해는 주식을 암호화폐와 혼동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시장 시간 외에 급격한 가격 변동이 발생하면 거래가 어려울 수 있으며 매각하기가 어려울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은퇴 계좌는 일반적으로 사람들이 당일 거래하고 암호화폐를 거래하는 것이 아니다”라며 수동적 투자자에게 암호화폐의 일일 시장과 거래량 움직임은 적합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김경수 글로벌이코노믹 편집위원 ggs077@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