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DL건설, 서울 면목·고척 '모아타운' 정비사업 수주

공유
0

DL건설, 서울 면목·고척 '모아타운' 정비사업 수주

누적 수주액 1조2635억원 달성

서울 중랑구 면목역4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 투시도. 사진=DL건설이미지 확대보기
서울 중랑구 면목역4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 투시도. 사진=DL건설
DL건설은 이달 서울서 2건의 모아타운 가로주택정비사업 시공권을 확보했다고 30일 밝혔다.

모아타운이란 대규모 재개발이 어려운 10만㎡ 이내 노후 저층 주거지를 묶어 공동주택·편의시설 등을 공급하는 정비사업이다.

DL건설이 지난 26일 시공권을 확보한 ‘서울 중랑구 면목역4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은 지하 2층~지상 최대 28층, 2개동, 총 280가구로 구성됐으며 실착공 후 약 33개월의 공사기간이 소요된다.
서울시에 따르면 모아타운사업을 통해 면목동 지역 내 약 1850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앞서 DL건설은 서울 중랑구 면목역2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 시공권을 확보했다. DL건설 측은 이번 시공권 확보까지 포함해 해당 지역에 ‘e편한세상 브랜드 타운화’를 추진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서울 구로구 고척동 가로주택정비사업 투시도. 사진=DL건설이미지 확대보기
서울 구로구 고척동 가로주택정비사업 투시도. 사진=DL건설
DL건설은 지난 6월 모아타운 대상지로 선정된 ‘서울 구로구 고척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시공권도 확보했다. 서울시 구로구 고척동에 지하 2층~지상 최대 15층, 2개동, 공동주택 160가구 및 부대복리시설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공사기간은 실착공일로부터 약 26개월이다.

이번 시공권 확보를 포함해 DL건설은 올해 총 1조2635억원 규모의 누적 신규 수주를 기록하고 있다.

DL건설 관계자는 "핵심 사업인 주택 분야의 역량을 바탕으로 도시정비사업에서 지속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수주 증대와 함께 서울시 모아타운 형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박상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oonp777@g-enews.com